강의
home
🎙️

몽골 펠트샵 운영자 첸드아요쉬(Tsend ayush, 이하 첸드아요쉬) 인터뷰

개인 소개
첸드아요쉬는 30년간 몽골양털펠트 전통수공예품의 유지 개발을 위해 일했다. 또한, 몽골양털펠트 전통수공예 5개의 품목을 유네스코에 등재 시켰으며, 세계에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펠트샵 운영을 통해 몽골 방문객들에게 전통수공예품을 판매하여 수공예활동가들이 디자인 활동과 수공예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고 있으며, 현재 강사로 활동중이다.
추진시기
2021. 08. 18. / 08. 24. 10:00 ~ 15:00(09:00 ~ 14:00, 현지시간)
추진방식
대면 인터뷰
주요목표
몽골전통예술에 대한 이해
사진4. 첸드아요쉬 인터뷰 영상 촬영(출처 : 연구자 직접 촬영 및 캡처)

1. 몽골의 수공예품-양털공예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몽골의 수공예품 중 양털공예는 몽골인들이 고대부터 양털을 사용하여 생활용품을 만드는 것에서 시작하여 오늘날까지 발전하였다.  양털공예를 사용한 제품은 대부분 생활용품이었지만 현대에 와서는 예술작품으로 발전하여 양털 풍경화 및 기념품 등 다양한 작품들로 발전하였다.
양털공예는 ‘터호거승’이라는 신발에서 비롯되었으며, 현대로 이어지며 실내화(할승실내화)로 재탄생하였다. 이 실내화는 열대 인도에서도 신을 수 있을 정도로 활용도가 높으며 유네스코에도 등재되었다. 이 외에도 ‘베이비버뜩’ 등 3가지 작품이 유네스코에 등재되었으며, 이는 몽골의 문화가 가치가 인정받았음을 의미한다. 이러한 양털공예는 1990년 이후 부흥기를 맞이했다. 시대와 상황에 맞는 제품을 수공예가들이 만들어내며 예술의 발전이 사회·경제 발전으로 이어졌다. 이들은 현대의 다양한 정보와 필요한 자원을 활용하여 스스로 발전해 왔다.

2. 몽골의 자수

양털에 자수를 놓아 사용하는데 이런 양털 자수 제품은 소리를 흡수하고 화재에도 강하여 오랜 기간에 걸쳐 사용할 수 있다. 사람들의 지혜와 정성, 기술이 들어간 수공예품은 좋은 에너지를 가지고 있어 더욱 가치가 있다.

3. 양털의 다양한 활용

양털은 13가지 양의 종류에 따라 전부 다르며 몽골의 양은 고기를 얻는 것을 목적으로 하기에 생산되는 양털은 1~2kg에 불과하다. 하지만 모든 양털로 수공예품이 제작 가능하며 신발, 카펫 외에도 다양한 기념품으로 제작되고 있다. 몽골의 5가축 형태의 기념품은 인테리어용품으로도 가치가 있다.

4. 앞으로의 계획

문화부가 수공예가들을 지원하고 지지하고 있다. 이를 위해 국가위원회가 조직되었으며, 이 조직은 정책적으로 국가 문화유산을 지키고 보호하려는 예술가들을 위해 매년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 대회를 통해 연구와 지도를 하며 각 지역의 문화예술품의 등급별로 나눠 정리하고 개발하려는 움직임을 보인다. 전통적인 방법의 전수와 더불어 현대적인 방법과의 융합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계속된 연구를 통해 더 많은 발전을 이루고 싶다.